경기도, 도심 내 군 공항 문제 해결 위한 2차 숙의토론 진행

12월 중 정책제언 최종권고안 도지사에 전달

성남데일리 | 입력 : 2022/11/14 [09:49]

 

○ 도민참여단으로 선발된 인원, 두 차례 숙의토론에 참여해 대안 탐색

○ 군공항 문제 해결 대안에 대한 다양한 관점의 주제 발제 및 토의 진행

 

 

경기도가 지난 12일 도심 내 군 공항 문제 해결을 위한 2차 숙의토론회를 열고 도민여론 수렴 절차를 마쳤다. 도는 12월 중 경기도 공론화추진단의 정책제언 최종권고안을 경기도지사에 전달할 계획이다.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에서 열린 2차 숙의토론회는 지난 10월 1차 숙의토론에참석했던 도민 97명이 참석한 가운데 ‘도심 내 군 공항 문제 합리적 해결을위한 고려사항’을 주제로 진행됐다.

 

2차 숙의토론에서는 1차 숙의토론에서 거론됐던 주요 내용들을 다시 한번 되짚고, 군 공항 문제 해결 대안으로 논의되고 있는 군 공항 폐쇄와 이전, 국제공항 통합 신설이라는 다양한 관점을 전문가 3명이 발제했다.

 

이어 토의 진행은 1차 숙의토론 방식과 동일하게 도민참여단과 퍼실리테이터(참여단이 더 적극적으로 토론할 수 있도록 돕는 보조자) 등이 조를 나눠 분임토의를 하고, 결과를 공유하는 방식으로 진행했다.

 

원탁회의를 통해 도민참여단은 군 공항 문제를 위한 대안으로 시간이 오래 걸려도 군 공항 이전은 필요하다는 의견, 군 공항과 민간공항 통합 설치를 통한 군 공항 이전, 예비 이전후보지 재검토 필요성 등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주민투표 및 숙의토론의 필요성에 공감하며, 전담기구 신설을 통한 도민 홍보 강화와 정보 공유, 중앙정부 및 경기도의 적극적 개입을 요구하기도 했다.

 

도민 의견 수렴 주체인 경기도 공론화추진단(단장 최순영)은 도민참여단의 숙의토론 내용을 정리해 오는 12월 중으로 도민들에게 공론화 사업의 결과를공유하고,그 이후군 공항 문제 해결을 위한 정책제언 최종권고안을 김동연경기도지사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염태영 경기도 경제부지사는 “난제일수록 더 많은 도민의 의견을 모아 합리적인 대안을 찾아서 해결해야 한다”라며 “도민들께서 만들어주신 대안은경기도가 최대한 존중하면서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앞서 도는 지난 8월 도민 참여형 사회문제 해결 방안인 ‘공론화 사업’ 첫 의제로 ‘도심 내 군 공항 문제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를 선정한 바 있다. 이후 공론화추진단을 중심으로 전문가 워크숍(공동연수), 지난 10월 29일 1차 숙의토론 등 여론 수렴 절차를 진행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