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성남FC, ‘잔류 주역’ 안진범과 재계약
프로 8년차 베테랑 안진범, 팀 핵심 미드필더 자원으로 자리매김
기사입력: 2021/12/21 [13:37]  최종편집: 성남데일리
성남데일리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FC가 2021시즌 팀의 미드필드 중요 자원으로 활약한 8년 차 베테랑 미드필더 안진범과 재계약했다.     © 성남데일리


성남FC가 2021시즌 팀의 미드필드 중요 자원으로 활약한 8년 차 베테랑 미드필더 안진범과 재계약했다.

 

 안진범은 2014년 울산 현대에서 프로에 데뷔했다. 이후 인천과 안양, 상주 등에서 활약했으며 2021시즌을 앞두고 인천유나이티드와 윤용호를 내주는 트레이드를 통해 성남FC에 합류했다.

 

리그 9라운드 광주FC와의 홈경기에서 데뷔 무대를 치른 안진범은 뮬리치의 선제골을 어시스트하며 팬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이후 출전 기회를 잡을 때마다 안정적인 볼 배급 능력으로 팀에 큰 보탬이 됐다.

 

성남FC는 안진범이 가진 다양한 경험을 높이 샀으며 왕성한 활동력과 함께 넓은 시야와 전방으로 보내는 스루패스가 뛰어나다는 점에서 2022시즌 성남 중원의 핵심이 될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안진범은 지난 광주FC와의 37라운드 마지막 홈경기에서 ‘오버헤드킥 원더골’을 성공시키며 성남에 승점 3점을 선물해 팀의 잔류 주역이 된 바 있다. 이날 경기의 결승골이자 결과적으로 잔류를 확정짓게 만든 이 골은 안진범이 K리그에서 7년 만에 넣은 골이자 성남에서의 데뷔골이었다.

 

안진범은 “올 시즌은 잦은 부상으로 힘들었지만 시즌 막바지에 중요한 시점에서 득점을 올렸고 그것으로 팬들을 기쁘게 해드릴 수 있어 정말 행복했다. 내년엔 부상이 없었으면 좋겠고, 매 경기 최상의 컨디션으로 감독님께 부름을 받을 수 있도록 동계훈련에 최선을 다하고 싶다"며 각오를 다졌다. 

 

성남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