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곶∼판교 복선전철' 건설사업 주민설명회 개최

29일 운중동 행정복지센터... “최현백 의원, 주민 소통과 안전 강조”

추용선기자 | 입력 : 2024/05/29 [19:12]

 

 성남시의회 최현백 의원 (판교동·백현동·운중동)은 29일 운중동 행정복지센터 회의실에서 열린 '월곶∼판교 복선전철 제10공구 노반신설 기타공사 주민설명회’에 참석해 성공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 주민과 적극적으로 소통할 것을 강조했다.

 

 계룡건설이 주최한 이번 설명회에는 지역주민과 시의원 등 200여 명이 참석해 사업개요와 추진 상황 및 교통처리계획, 환경관리계획 등을 청취했으며, 참석자들의 궁금증을 해소하기 위한 질의응답 시간도 마련되었다.

 

 ‘월곶∼판교 복선전철 제10공구 노반신설 기타공사’는 분당구 석운동에서 백현동 일원까지 5.77km 터널과 정거장 1개소, 환기구 2개소 등을 구축하는 사업으로 총 공사비는 3,253억 원, 사업 기간은 2023년 12월 ~ 2028년 11월으로 90% 지분을 가진 계룡건설이 주관사를 맡고 있으며, 2029년 개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최 의원은 “월곶~판교 복선전철 건설사업이 완료되면 시민들의 교통 편의성이 크게 증대되고, 서판교 지역 교통 혼잡 해결에도 도움이 되리라 생각한다.”라며 “판교 철도 르네상스 시대를 열겠다고 공약한 의원으로서 늦었지만, 월곶~판교 복선전철 사업이 착공해 다행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최 의원은 “이번 사업에 대한 주민들의 기대가 매우 큰데, 사업 진행 과정에서 주민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해 주민들이 사업내용에 대해 충분히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라고 강조하며, “공사로 인한 주민 피해가 발생 되지 않고 안전하게 공사가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